영화진흥공화국

republicofmovies

최신글

모두 8554개의 글이 있습니다. RSS

 

넥스트 제네레이션 패트레이버 - 로봇물 아닌 일상 코미디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 2014-05-14 | Lv.10 페니웨이™

창작집단 헤드기어가 탄생시킨 [기동경찰 패트레이버] 시리즈는 [기동전사 건담] 이후 트렌드를 이룬 리얼 로봇 계열 중에서도 대단히 이질적인 작품이었습니다. 거대 로봇이 등장하지만 액션이나 전투가 그리 중요시 되지 않고, 극의 중심에 서는 건 어디까지나 특차 2과의 소대원들과 그들의 일상이기 때문이었죠. 게다가 밀도높은 드라마와 깨알같은 개그의 조합이 뛰어난 시너지 효과를 발휘해 TV판 OVA, 극장판 각각의 특색있는 완성도를 선보인 바 있습니다...

Tags : , 넥스트 제네레이션 패트레이버, 로봇, 리뷰, 영화, 오시이 마모루, 일본영화, 패트레이버

속편열전(續篇列傳) : 이노센스 - 공각기동대, 그 후 3년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 2012-06-13 | Lv.10 페니웨이™

속편열전(續篇列傳) No.23 오시이 마모루의 1995년작 [공각기동대]는 재패니메이션은 물론 사이버펑크 장르의 계보에 있어서도 ‘걸작’이라는 칭호가 아깝지 않았던 작품입니다. 기계와 인간의 경계가 모호한 전뇌가 보편화된 디스토피아적 미래상을 제시한 [공각기동대]는 공안 9과의 형사 쿠사나기 모토코 (일명 소령)가 사람의 기억을 조작하는 해커 인형사를 뒤쫒는 내용을 담고 있지요. 인터넷의 개념조차 바로잡히지 않던 시기에 네트워크의 대중화 시대를..

Tags : 속편열전(續篇列傳), 이노센스, 오시이 마모루, 애니메이션, 시로 마사무네, 속편열전, 바토, 리뷰, 공각기동대, 쿠사나기 마코토

스카이 크롤러 - 대중성에 한발짝 다가선 오시이 마모루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 2010-11-03 | Lv.10 페니웨이™

15년전, 사이버 펑크 문화에 애니메이션을 접목시킨 걸작 [공각기동대]의 컬쳐 쇼크에도 불구하고 오시이 마모루 감독에 대한 평가는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다. 사실 그의 대중적 친근함은 [기동경찰 패트레이버]에서 이미 끝나 버렸다. 속편인 [기동경찰 패트레이버 2]는 훨씬 냉철한 우화로 탈바꿈했고, [공각기동대]의 철학적 담론은 그 빼어난 작품의 완성도에도 불구하고 흥행참패의 결과로 이어졌다. 비록 일본 애니메이션계에서 손꼽힐만한 테크니션이자 작가주의.. 요즘에 보내기트위터에 보내기페이스북에 보내기미투데이에...

Tags : ㅅㅇ, 리뷰, 모리 히로시, 스카이 크롤러, 애니메이션, 오시이 마모루, 카와이 켄지, 킬드레

스카이 크롤러 (スカイ クロラ, 2008)

Different Tastes™ Ltd. | 2010-11-01 | Lv.10 신어지

. 스카이 크롤러 감독 오시이 마모루 (2008 / 일본) 출연 카세 료,키쿠치 린코 상세보기 ★★★☆☆ <스카이 크롤러>의 극장판이라고 하면 보통은 TV 방영용 애니메이션 시리즈가 따로 있을 거라는 전제를 ...

Tags : movie reviews, 키쿠치 린코, 쿠리야마 치아키, 카와이 켄지, 카세 료, 이토 치히로, 오시이 마모루, 영화리뷰, 영화, 애니메이션, 스카이 크롤러, 모리 히로시, スカイ クロラ, The Sky Crawlers, 타니하라 쇼스케

블러드 더 라스트 뱀파이어 (Blood: The Last Vampire, 2000)

Different Tastes™ Ltd. | 2009-07-19 | Lv.10 신어지

블러드 더 라스트 뱀파이어 감독 기타쿠보 히로유키, 타카기 신지 (2000 / 일본) 출연 쿠도 유키, 나카무라 사에미, 조 로머사 상세보기 ★★★★☆ 최근 개봉한 전지현 주연 영화의 원작이 되는 작품이라고 해서 봤습니다. 불과 50분 분량의 중편에 불과하지만 상당히 높은 수준의 영상미를 보여주는 작품이더군요. 채색과 촬영 부문에 풀 디지털 방식을 도입해 선구적인 기술적 진보를 이뤄낸 작품으로 평가받기도 한다는데 이 작품의 원작자인 오이시 마모루 감..

Tags : 블러드 더 라스트 뱀파이어, 애니메이션, 영화, 영화리뷰, 오시이 마모루, 이케 요시히로, 카미야마 켄지, 키타쿠보 히로유키, 프러덕션 I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