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진흥공화국

republicofmovies

최신글

모두 8533개의 글이 있습니다. RSS

 

[블루레이] 엑스맨: 퍼스트 클래스 - 초심으로 돌아간 모범적인 리부트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 2011-10-24 | Lv.10 페니웨이™

글 : 페니웨이 (http://pennyway.net) 굳이 설명할 필요가 없을지도 모르겠지만 영화 [엑스맨] 시리즈의 원작이 된 코믹스의 줄기를 타고 올라가다보면 '판타스틱 4'와 만나게 된다. 1960년대 초, 마블코믹스의 발행인인 마틴 굿맨과 창작상의 이견으로 인해 작품활동의 중단까지 고려했던 스탠 리는 때마침 경쟁사인 DC코믹스의 '저스티스 리그'가 엄청난 인기를 끌자 '팀 플레이'를 하는 슈퍼히어로물 '판타스틱 4'를 발표한다. 매너리즘..

Tags : , 엑스맨: 퍼스트 클래스, 엑스맨, 스탠 리, 슈퍼히어로, 블루레이, 마블 코믹스, 리뷰, 돌연변이, 영화

[블루레이] 아멜리에 - 기발한 동화적 상상력 돋보이는 로맨틱 코미디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 2011-08-22 | Lv.10 페니웨이™

글 : 페니웨이 (http://pennyway.net) [에이리언 4]로 애매모호한 헐리우드 외유를 마친 장 피에르 주네는 다시 모국으로 돌아와 프랑스 영화사상 최고의 흥행작 [아멜리에]를 내놓는다. 그렇게 올해로 [아멜리에]가 세상에 나온지도 10년째다. 팀 버튼 만큼이나 자기 색깔이 강한 장 피에르 주네의 이 독특한 로맨틱 코미디는 그간 국내는 물론이고 해외시장에서 그리 잘 알려지지 않은 배우, 오드리 토투를 일약 스타덤에 올려놓았다. 동화책..

Tags : , 로맨틱 코미디, 리뷰, 블루레이, 아멜리에, 오드리 토투, 장 피에르 주네

이소룡전 - 가족사의 관점에서 바라본 이소룡의 청년기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 2011-07-21 | Lv.10 페니웨이™

이소룡의 전기영화 [드래곤]의 마지막 내레이션에서 그의 아내 린다 리는 이렇게 말한다. "사람들은 그가 어떻게 죽었는지를 궁금해 하지만, 나는 그가 어떤 삶을 살았는지를 기억해주길 바랍니다". 실제로 32세의 한창때에 헐리우드 진출작 [용쟁호투]의 개봉을 불과 3주 앞두고 세상을 떠난 이소룡의 죽음은 어느덧 30여년의 시간이 훌쩍지난 지금까지도 미스테리가 되어 회자되고 있고 많은 사람들이 그의 죽음에 궁금해하고 있는게 사실이다. 3년 남짓한 짧은..

Tags : , 리뷰, 브루스 리, 영화, 이소룡, 이소룡전, 전기영화

인 어 베러 월드 - 용서의 미덕과 복수의 당위성, 당신의 선택은?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 2011-07-04 | Lv.10 페니웨이™

어느 무더운 여름날, 잠시 더위를 식히려고 편의점 앞 테이블에 앉아 시원한 냉커피를 한잔 마시고 있습니다. 그런데 옆좌석의 누군가가 다가와 아무 이유도 없이 당신의 싸대기를 후려칩니다. 과연 이 상황에서 당신은 어떻게 하시겠습니까? 세상이 각박합니다. 무섭고, 잔인하고, 사납습니다. 멀쩡히 길을 가다가도 뒷모습이 도망간 마누라와 닮았다는 이유로 칼맞아 죽는 세상입니다. 자신의 부적절한 행동을 지적받자 할아버지뻘 되는 사람에게 폭언과 폭력적인 제스..

Tags : , 리뷰, 복수, 수잔 비에르, 아카데미 수상작, 영화, 용서, 인 어 베러 월드

[블루레이] 영웅 - 미학적 완성도가 뛰어난 무협 블록버스터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 2011-06-27 | Lv.10 페니웨이™

글 : 페니웨이 (http://pennyway.net) 오랜 세월동안 홍콩의 무협액션영화는 다양한 시각으로 조명받아온 장르다. 때로는 경이감으로, 때로는 유치함과 과장의 조롱거리로 회자되어 온 이들 홍콩 무협영화들은 개별적인 완성도야 어찌되었든 간에 중화권 영화를 세계에 각인시키는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홍콩 무협영화의 향수를 불러 일으키는 호금전과 장철의 영화들이 남긴 클리셰들은 훗날 홍콩느와르와 SFX 판타지로 탈바꿈되는 트렌드 장르의 변천..

Tags : , 장예모, 장만옥, 이연걸, 영화, 영웅, 양조위, 블루레이, 무협 블록버스터, 리뷰, 견자단, 장쯔이

[블루레이] 앙코르 - 자니 캐쉬의 삶과 열정, 그리고 사랑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 2011-06-01 | Lv.10 페니웨이™

글 : 페니웨이 (http://pennyway.net) 올드팝의 팬들이라면 결코 잊을 수 없는 이름이 있다. 엘비스 프레슬리, 비틀즈, 척 베리 등 추억의 명곡들과 함께 기억되는 이들 뮤지션은 미국 대중문화의 저력을 세계에 알리는데 크게 공헌한 인물들이다. 그리고 여기에 또 한 사람, 자니 캐쉬를 빼놓을 수 없다. 상대적으로 소외된 장르음악인 컨트리 뮤직의 대표주자인 관계로 국내에서는 잘 알려지지 않은 가수이지만 미국에서 엘비스에 견줄만큼 인지도..

Tags : , 준 카터, 전기영화, 자니 캐쉬, 음악영화, 앙코르, 실화, 블루레이, 뮤지션, 리뷰, 컨트리 뮤직

월드 인베이젼 - 1억 달러짜리 배달의 기수

월드 인베이젼 - 1억 달러짜리 배달의 기수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 2011-03-11 | Lv.10 페니웨이™

고담시의 연방검사가 될 하비 덴트는 오랜 하사관 생활을 마치고자 전역서를 낸 직후에 작전명령이 발효되어 말년에 꼬여 버린 병장꼴이 되고 맙니다. 나비행성에서 항명죄를 저지른 트루디는 지구로 복귀해 외계행성에서 복무한 경력을 인정받아 기술팀에 배속됩니다. '초대박닷컴'을 운영하다 트랜스포머들의 싸움에 휘말린 리오는 트라우마를 극복하기 위해 사관학교에 입학, 우수한 성적으로 장교가 되어 첫 임무를 받게 되는데 이들이 ...

Tags : , 외계인, 영화, 애론 에크하트, 블록버스터, 밀리터리 액션, 미셸 로드리게즈, 리뷰, SF, 월드 인베이젼

윈터스 본 - 가슴 시리도록 차가운 진실과 마주하다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 2011-01-24 | Lv.10 페니웨이™

날씨가 미쳤나보다. 한국의 겨울날씨는 삼한사온이라더니 칠한영온으로 바뀐지가 한달은 족히 된 것 같다. 다니엘 우드렐의 원작소설을 영화화한 [윈터스 본]은 제목에서도 느껴지듯이 요즘같이 꽁꽁 얼어붙은 날씨에 제격인 작품이다. 비단 영화 속 배경이 겨울이라서가 아니라 영화의 내용이나 연출 스타일이 매우 건조하고 차갑기 때문이다. '적막', '공허', '암울'. 이 삼박자의 이미지가 딱 맞아 떨어지는 [윈터스 본]은 마치 [이끼]를 연상시키듯 한 마을.. 요즘에 보내기트위터에 보내기페이스북에 보내기미투데이에...

Tags : , 다니엘 우드렐, 데브라 그래닉, 리뷰, 미스테리, 스릴러, 영화, 윈터스 본, 제니퍼 로렌스

오션스 DVD 리뷰 - 다큐멘터리, 바다를 말하다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 2010-11-24 | Lv.10 페니웨이™

글 : 페니웨이 (http://pennyway.net) “[오션스]는 다큐멘터리가 아니라 야생을 다룬 오페라다." -자크 페렝 2009년 장안의 화제가 되었던 애니메이션 [에반게리온: 파]에서 이카리 신지 일행은 카지의 초대로 현장 견학 시간을 갖게 된다. 그들이 찾아가게 된 곳은 다름아닌 거대한 수족관. 세컨드 임팩트 이후에 태어난 세대로 붉게 물든 죽음의 바다밖에 보지 못한 이 아이들에게 있어서 수족관 내부의 수중생물들은 신기함 그 자체였을.. 요즘에 보내기트위터에 보내기페이스북에 보내기...

Tags : , DVD, 다큐멘터리, 대서양, 리뷰, 바다, 오션스, 자크 페렝

오션스 13 블루레이 리뷰 - 화려한 스타쇼와 하이스트 무비의 결합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 2010-10-11 | Lv.10 페니웨이™

글 : 페니웨이 (http://pennyway.net) 오션의 멤버 중 한명인 루벤(엘리엇 굴드 분)은 카지노계의 비열한 CEO 윌리(알 파치노 분)에게 사기를 당해 파산한 충격으로 드러눕는다. 이 소식을 접한 오션과 그의 일당들은 루벤을 대신해 윌리의 사업을 무너뜨리기 위한 계획에 착수한다. 1차적 목표는 윌리의 카지노 개장일날 5억 달러가 넘은 잭팟을 터트려 경제적 타격을 가하고, 2차적으로 윌리의 5성급 호텔에 대한 명성을 떨어뜨리는 것,.. 요즘에 보내기트위터에 보내기페이스북에 보내기미투데이에...

Tags : , 조지 클루니, 오션스 13, 영화, 앨런 바킨, 앤디 가르시아, 알 파치노, 스티븐 소더버그, 블루레이, 브래드 피트, 맷 데이먼, 리뷰, 하이스트 무비